본문 바로가기

최종편집일 2021-10-16 08:48

  • 오피니언 > 칼럼

[기고문]불난 직후 소화기1대, 방치하면 소방차 10대

고령소방서장 조유현, 화재초기 소화기 중요성

기사입력 2018-11-08 15:19

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

올해 고령소방서 관내에서 9월말 기준으로 84건의 화재가 발생했다. 84건을 분석해보면 주거시설화재가 23건으로 약 27.3%를 차지하고 있어 단일 시설로는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데 주거시설화재는 많은 재산과 때로는 사상자 발생을 동반하는 피해를 가져오기도 한다.

 

 

또한 한 가정의 보금자리인 주택은 화재로 소실되었을 경우 경제적심리적으로 주는 타격이 크다고 할 수 있다.

 

화재는 그 특성상 초기 5분 이내에 진화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데 화재현장과 소방관서가 아무리 가까운 거리라 할지라도 화재발견시각과 교통상황을 고려할 때 5분 내에 소방차가 현장에 진입한다는 것은 현실적으로 쉽지가 않다.

 

화재의 경우 초기에 신속히 진화하지 못하면 자칫 대형화재로 번져 큰 피해를 당하는 경우가 있다. “초기화재시 소화기 1개는 소방차 1대와 같다는 말이 있듯이 소화기는 화재발생시 소방차량이 현장에 도착하기 전까지 대형화재로 확대되는 것을 막기 위해 사용할 수 있는 매우 유용한 소화기구이다. 그 중 분말용 소화기는 일반화재, 유류화재, 전기화재에 모두 적용할 수 있고 가격이 저렴하고 사용방법도 간편하여 그 효용가치가 매우 크다고 할 수 있다.

 

적은 비용 큰 효과, 손쉽게 설치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각 가정 등에 설치를 권장하며 소방시설 설치유지 및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과 시도 조례에 따라 주택에는 기초소방시설(소화기, 단독경보형감지기)을 반드시 설치하여야 한다.

 

 

기초소방시설(소화기, 주택화재경보기)을 설치하는 것은 앞으로 닥쳐올지 모르는 화재라는 재난으로부터 내 가정 내 가족을 지키는 지름길일 것이다.

 

 

 

 

고령인터넷뉴스 (grsjnews@hanmail.net)

댓글0

스팸방지코드
0/500